2024.06.16 (일)

  • 맑음춘천 28.8℃
  • 맑음서울 28.8℃
  • 맑음인천 24.7℃
  • 맑음수원 27.4℃
  • 맑음청주 29.7℃
  • 맑음대전 29.2℃
  • 맑음안동 28.9℃
  • 구름조금대구 30.7℃
  • 구름조금전주 26.9℃
  • 구름조금울산 28.6℃
  • 구름많음창원 29.2℃
  • 구름많음광주 26.9℃
  • 구름많음부산 27.3℃
  • 구름많음목포 25.2℃
  • 맑음홍성(예) 27.6℃
  • 구름많음제주 27.7℃
기상청 제공

인천

인천시, 3년 저축하면 2배로 받는 청년발달장애인 185명 자립 저축 첫 만기

3년간 본인저축 월 15만원+시 지원 월 15만원… 총 1080만원과 이자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청년발달장애인의 자립을 위해 지원하는 인천시 행복씨앗통장사업의 첫 만기 수령자가 나온다.

 

인천광역시는 2021년 5월부터 저축을 시작한 200명의 청년발달장애인 행복씨앗통장 가입자 중 185명의 발달장애인이 이달 중 첫 3년 만기금을 수령 한다고 밝혔다. 

 

‘청년발달장애인 행복씨앗통장’은 성인 전환기에 놓인 청년발달장애인의 자산형성과 자립을 돕기 위한 것으로 2021년 전국에서 최초로 인천에서 시작됐다.

 

기준중위소득 100% 이하 가정의 16세 이상 39세 이하의 발달장애인이, 3년간 행복씨앗통장 계좌에 월 15만원을 저축하면 시와 군·구에서 맞춤지원금 월 15만원을 추가로 지원한다.

 

이번에 만기되는 가입자는 지난 3년간 저축한 540만원과 맞춤지원금 540만원을 합친 1080만원과 이자를 수령하게 된다.

 

이번에 수령하는 자금은 주택임차비, 본인 및 자녀 고등교육비, 기술훈련비 등의 자립 자금 용도로 활용되고 의료비, 치료비, 보조기기 구입 대여료 등으로 사용할 수 있다.

 

신남식 시 보건복지국장은 “발달장애인의 자립은 발달장애인 당사자뿐만 아니라 발달장애 자녀를 둔 부모에게도 가장 큰 과제”라며 “발달장애인과 발달장애인의 가족분들이 안정적인 미래를 그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