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2 (목)

  • 흐림동두천 3.7℃
  • 구름많음강릉 6.4℃
  • 서울 4.8℃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3.2℃
  • 맑음울산 4.4℃
  • 맑음광주 4.9℃
  • 맑음부산 5.6℃
  • 흐림고창 5.0℃
  • 흐림제주 9.5℃
  • 구름많음강화 7.7℃
  • 맑음보은 1.1℃
  • 구름많음금산 4.6℃
  • 맑음강진군 2.5℃
  • 맑음경주시 0.6℃
  • 맑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정치

허원 경기도의원, "경기도주식회사가 엔에이치엔페이코주식회사에서 무상주식 받아"

경기도주식회사가 받은 무상증자 상식적으로 납득하기 어려워

URL복사

(경인미래신문=정재형 기자)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허원(국민의힘, 비례) 의원은 지난 12일 경기도의회 북부분원에서 진행된 경제실 행정사무감사에서 엔에이치엔페이코주식회사의 무상증자를 문제로 지적했다.

 

 

허원 의원은 "누적적자가 1000억원인 엔이치엔페이코가 경기도주식회사에게 229만5000주를 무상으로 증여했다”며 "적자를 보는 회사가 30억원 정도의 주식을 무료로 기증한 사항이 상식적으로 납득하기 어렵다"고 의문을 제기했다.
 
또한 허원 의원은 엔에이치페이코는 경기도주식회사가 추진하는 공공배달앱 운영사로 선정됨과 동시에 경기도주식회사의 주주의 지위를 가짐에 따라 경기도주식회사의 사업 운영대행사가 본사의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음을 우려했다.
 
아울러 허 의원은 "직원이 30명 이상이면 '근로자참여 및 협력증진에 관한 법률'에 따른 노사협의회를 운영해야 한다"며 "작년에 이미 30명이 넘었는데 올해 4월에 겨우 노사협의회를 처음 시작했다"며 경제실의 관리감독이 소홀했던 점을 질타했다.
 
한편 허 의원은 여성기업, 사회적기업, 장애인 기업 등 사회적 약자 기업에서 좋은 제품을 생산하고도 판매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점을 해소하기 위해 우선구매제도가 실시되고 있으나 여성기업에 편중된 경향이 있으니 보다 장애인 기업 등을 고르게 이용할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