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목)

  • 맑음동두천 0.2℃
  • 구름조금강릉 3.9℃
  • 구름많음서울 0.6℃
  • 구름조금대전 2.2℃
  • 흐림대구 5.4℃
  • 구름많음울산 6.0℃
  • 구름많음광주 3.5℃
  • 구름조금부산 7.3℃
  • 구름조금고창 1.2℃
  • 구름많음제주 6.4℃
  • 구름조금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2.7℃
  • 구름많음금산 2.2℃
  • 구름많음강진군 4.4℃
  • 구름조금경주시 5.5℃
  • 구름조금거제 6.2℃
기상청 제공

화성시, 2026년까지 방범CCTV 1600대 추가 설치... 범죄 사각지대 제로화

2023년부터 2026년까지 120억원 투입, 매년 4백대씩 추가 설치
어린이보호구역과 여성안심귀가길, 공원 등 취약지역 집중 설치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화성시가 범죄 사각지대 제로화에 나섰다고 1일 밝혔다.

 

시는 민선 8기 핵심 공약사업으로 오는 2026년까지 120억원을 투입, 시 전역에 방범 CCTV를 20%까지 증설할 계획이다.

 

 

기존 CCTV 1만 538대에 매년 400대씩 추가돼 총 1만 2138대가 빈틈없이 시민안전을 지키게 된다. 

 

또한 기존 CCTV 중 성능개선이 필요한 부분 역시 교체해 2024년까지 각 200대씩, 2025년부터 2026년까지 300대씩 총 1000대를 개선할 방침이다.

 

CCTV 위치는 읍면동 수요조사와 경찰서와의 협의를 거쳐 선정되며 어린이보호구역, 여성안심귀갓길, 유동인구 밀집지역, 광장, 공원 등을 우선 선정할 계획이다. 

 

방범 CCTV는 딥러닝 기반의 지능형(AI) 선별관제 시스템과 연결돼 얼굴 및 차량번호 식별 등이 가능하며 56명의 관제요원과 상주경찰관이 24시간 365일 모니터링으로 시민 안전을 책임지게 된다. 

 

특히 범죄뿐만 아니라 재난대응, 민원 단속 등에서도 활용이 가능해 보다 스마트한 도시 관리를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화성시가 될 것"이라며 "누구나 살고 싶어 하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23년 생활안전 취약지역 방범 CCTV 구축 사업으로 국비 6억원, 도비 10억원을 확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