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7.9℃
  • 맑음강릉 -1.8℃
  • 맑음서울 -5.8℃
  • 구름많음대전 -4.5℃
  • 흐림대구 -1.7℃
  • 흐림울산 0.2℃
  • 흐림광주 -1.1℃
  • 흐림부산 1.1℃
  • 흐림고창 -2.3℃
  • 흐림제주 4.3℃
  • 맑음강화 -7.4℃
  • 구름많음보은 -4.7℃
  • 구름많음금산 -4.6℃
  • 흐림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0.8℃
  • 구름많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속보]경기대, 체육특기생 선발 '부정행위' 합격취소... 후순위 합격자 통보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경기대학교는 체육특기생 부정행위를 적발해 합격자 및 예비후보자에게 '입학허가 취소'를 통보하고 예비합격자 가운데 합격자를 발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경기대는 입학공정위원회를 열고 자문변호사의 자문 결과에 따라 예비합격자 후순위 번호순으로 7명을 합격자로 공지할 것을 결정했다.

 

이와 함께 경기대는 24일 오전 대책위원회를 열고 문제가 붉어진 대학 감독 등에 대한 경질 문제와 함께 후속 대책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앞서 경기대는 체육특기생 선발 과정에서 면접관들만 아는 방법으로 합격자를 미리 선정하는 등 부정행위를 적발했다. 

 

경기대학교는 10월 특기생 서류전형 합격자를 대상으로 실기전형을 진행, 이 과정에서 경기대는 실기전형에 3명의 경기대 출신 면접관으로 선임해 실기 테스트를 했다.

 

익명을 요구한 다수의 제보자에 따르면 면접을 진행한 체육관 내에는 면접관 3명과 경기 보조 학생들이 있었고 대기 학생들은 체육관 밖에서 대기하다가 1명씩 들어가 면접을 진행했다.

 

이 과정에서 일부 학생들이 색 테이핑을 손목에 감고 있었으며 이에 이상한 것을 감지한 일부 응시생들이 "왜 저 학생은 색 테이핑을 했냐?"며 문제를 대학 측에 제기했다.

 

경기대는 실기 면접을 통해 문제 제기된 학생을 포함해 7명의 합격자와 3명의 예비합격자를 발표했다.

 

그러나 실기 테스트 과정에 대한 문제가 불거지자 경기대학교는 지난 18일 '경기대학교 체육특기자 일부 배구 부정행위 적발에 따른 이의신청 안내'를 통해 7명의 합격자와 3명의 예비후보자 대상으로 '입학허가 취소' 내용을 공지했다.

 

대학측은 22일까지 이의신청 기간을 운영했지만 이와 관련, 접수한 합격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대학교 관계자는 "부정행위 적발에 대한 제보에 따라 실기 영상과 관계자 진술을 판단으로 조사를 진행했으며 부정행위 사실을 확인했다"라며 "긴급하게 대책위원회를 구성해 진상조사와 함께 감사 등 후속 조치 등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대학배구연맹은 경기대의 결과 통보에 따라 대학 배구 관계자 등 징계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