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수)

  • 흐림동두천 -8.4℃
  • 맑음강릉 -2.3℃
  • 맑음서울 -6.7℃
  • 구름조금대전 -4.8℃
  • 구름조금대구 -2.0℃
  • 흐림울산 -0.1℃
  • 구름많음광주 -1.2℃
  • 흐림부산 0.5℃
  • 흐림고창 -2.3℃
  • 구름많음제주 4.3℃
  • 구름조금강화 -7.7℃
  • 맑음보은 -4.9℃
  • 구름조금금산 -4.9℃
  • 흐림강진군 -0.4℃
  • 흐림경주시 -1.2℃
  • 흐림거제 1.8℃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속보] 경기대, 체육특기생 선발 '부정행위' 적발... 예비합격자 포함 10명 입학허가 취소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수도권의 한 대학 체육 특기생 선발과정에서 면접관들만 알 수 있는 방법으로 합격자를 미리 선정하는 등 부정행위가 적발돼 파장이 일고 있다.

 

 

경기대학교는 10월 초 특기생 서류전형 합격자를 대상으로 실기전형을 진행, 이 과정에서 경기대는 실기전형에 3명의 이 대학 출신 면접관으로 선임해 실기 테스트를 가졌다.

 

21일 익명을 요구한 다수의 제보자는 면접을 진행한 체육관 내에는 면접관 3명과 경기 보조 학생들이 있었고 대기 학생들은 체육관 밖에서 대기하다가 1명씩 들어가 면접을 진행했다.

 

이 과정에서 일부 학생들은 색 테이핑을 손목에 감고 있었으며 이에 이상한 것을 감지한 일부 응시생들이 "왜 저 학생은 색 테이핑을 했냐?"며 문제를 대학 측에 제기했다.

 

경기대는 실기 면접을 통해 문제 제기된 학생을 포함해 7명의 합격자와 3명의 예비합격자를 발표했다.

 

그러나 실기 테스트 과정에 대한 문제가 불거지자 경기대학교는 지난 18일 '경기대학교 체육특기자 일부 배구 부정행위 적발에 따른 이의신청 안내'를 통해 7명의 합격자와 3명의 예비후보자 대상으로 '입학허가 취소' 내용을 공지했다.

 

경기대학교 관계자는 "부정행위 적발에 대한 제보에 따라 실기 영상과 관계자 진술을 판단으로 조사를 진행했으며 부정행위 사실을 확인했다"라며 "고등교육법 34조 6항에 따라 입학허가 취소를 해당 학생과 학부모에게 공지했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대학배구연맹은 경기대의 결과 통보에 따라 대학 배구 관계자 등 징계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