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7 (화)

  • 맑음동두천 25.3℃
  • 맑음강릉 24.2℃
  • 맑음서울 27.4℃
  • 맑음대전 26.1℃
  • 맑음대구 25.3℃
  • 맑음울산 23.6℃
  • 맑음광주 27.5℃
  • 맑음부산 25.6℃
  • 맑음고창 23.8℃
  • 맑음제주 24.9℃
  • 맑음강화 22.5℃
  • 맑음보은 24.0℃
  • 맑음금산 26.1℃
  • 구름조금강진군 24.7℃
  • 맑음경주시 22.9℃
  • 구름조금거제 23.5℃
기상청 제공

사회

[단독] 경기도, (가칭)세계정원 경기가든 및 안산·화성 침수피해 파악 조차 못해 

도, 재난안전대책본부 위기대응 구멍 뚫려
최만식 도의원, 상황파악 확인 후 엄격 조치
김동연 경기지사, 긴급상황 리더십 도마위
경기정원 피해사실 '은폐' '대응 미숙' 논란 
도, 기관→시·군→경기도 보고 없으면 몰라 
경기도·시화조력발전소 서로 엇갈린 주장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경기도가 지난 9일 새벽 발생한 안산·화성의 침수피해 상황을 전혀 인지하지 못한 것으로 밝혀져 재난안전대책본부에 구멍이 뚫렸다는 지적이다.

 

 

30일 경인미래신문 취재 결과 경기도는 지난 8일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비상 2단계로 격상하고 도 안전관리실장을 통제관으로 전환해 호우 상황을 관리했다.

 

하지만 도가 9일 2회(오전 7시, 오후 5시 기준)에 걸쳐 작성한 호우대처 상황보고서에는 31개 전체 시·군 호우특보 발령상황 및 강수량, 피해현황 등 꼼꼼히 기록됐지만 안산·화성 일대 침수피해 관련 보고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날 내린 폭우로 (가칭)세계정원 경기가든 공사현장에서 인근 안산습지공원 및 농경지로 토사가 유출됐을 뿐만 아니라 화성시 매송면 농지 약 100ha, 주택 5채, 사업장 3곳과 안산시 본오동 농지 67ha, 비닐하우스 등이 침수피해가 발생했다.

 

안산·화성 침수피해에 대한 경인미래신문의 8월 19일자<'경기정원 공사 현장' 호우경보에도 대책 미흡... 토사 유출 피해 키워> 8월 22일자<반월천 수문 자동화 설비 고장 의혹... 안산·화성 침수피해 인재(人災) 주장> 8월 28일자<시화호조력발전소, 안산·화성 침수 엇갈린 해명... 공문서 위조 또는 국민 우롱 의혹>의 연속 보도로 경기도, 수자원공사, 안산시, 화성시 등 복합적인 문제로 밝혀져 경기도의 위기관리 대응에 문제가 발생, 개선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특히 경기도가 지난 6월 작성한 '풍수해(태풍·호우, 대설) 재난 현장조치 행동매뉴얼'에 따르면 비상 2단계 근무 편성 기준에는 경기도는 관련부서 및 유관기관 비상소집 여부는 상황판단회의로 결정한다고 명시하고 있다.

 

이와 관련 경기도는 수자원공사 관계자가 지난 9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경기도 재난안전본부 상황실에서 근무한 내용이 문서로 남아 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이 같은 경기도의 주장에 대해 수자원공사 시화호조력발전소 측은 경기도에서 호우와 관련, 어떠한 연락도 받은 적 없다고 말해 양측의 주장을 놓고 진실 공방이 이어질 것으로 보여진다.     

 

또한 경기정원 토사유출 및 안산·화성 일대 피해 사실 누락을 놓고 다양한 목소리가 흘러 나오고 있는 가운데 재난안전본부의 '미숙한 대응', '사실 은폐', '김동연 경기지사 리더십 부재' 등 논란에서도 자유로울 수 없게 됐다.

 

경기도 관계자는 "(가칭)세계정원 경기가든 및 안산·화성 일대 호우피해가 있었는지 모르겠다. 보고를 받지 못했다"며 "상황판단회의는 수시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매뉴얼에 있는 유관기관의 비상소집은 피해가 발생했을 경우 관계자들을 않혀 놓고 사실 확인을 위한 절차다"라며 "도가 모든 상황을 통제하지 못한다. 기관→시·군→경기도로 보고하지 않으면 경기도는 전혀 알 수가 없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유관기관은 상황에 맞게 자율적으로 운영해야 한다"며 "지금까지 유관기관과 정기적인 교류가 없었다. 도가 직접 연락할 관계는 아니다"라고 변명했다.

  

이에 대해 최만식 경기도의원은 "수해 관련 자료를 받아 보고 경기도가 상황파악을 하지 못했다면 문제가 있다"며 "엄격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경기도에 있는 기관대 기관의 협력은 기초단체가 아닌 광역자치단체인 경기도가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