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9 (금)

  • 흐림동두천 21.5℃
  • 구름많음강릉 26.3℃
  • 구름많음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1.9℃
  • 구름많음대구 23.9℃
  • 구름많음울산 22.3℃
  • 구름조금광주 23.2℃
  • 구름많음부산 23.1℃
  • 맑음고창 21.7℃
  • 구름많음제주 26.9℃
  • 흐림강화 21.8℃
  • 구름많음보은 20.8℃
  • 구름조금금산 19.5℃
  • 구름많음강진군 21.0℃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사회

광명경찰서, 무인민원발급기 활용 길 잃은 치매노인 귀가 조치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광명경찰서(서장 김형섭)에서는 치매 어르신이 외출 후 집에 들어가지 못하고 있는 것을 무인민원발급기에서 지문을 활용, 가족관계증명서를 발급받아 가족과 연락해 치매 어르신을 안전하게 귀가시켰다고 5일 밝혔다.

 

 

광남지구대 소속 황윤태 순경은 지난 3일 오후 5시 55분께 "아랫집 할머니가 핸드폰도 안가지고 나오셔서 집을 못 들어가고 있다"라는 112신고를 접수하고 현장에 도착했다.

 

황 순경은 할머니가 이름과 출생년도만 기억하고 있어 주거지 등이 확인 되지 않았다.


이에 황윤태 순경은 광명사거리역에 설치된 무인민원발급기로 할머니와 함께 이동한 후 할머니의 지문을 통해 위 발급기에서 가족관계 증명서를 발급받아 막내딸과 연락이 닿았고 사건 발생 한시간 만에 치매 어르신을 안전하게 귀가 시킬 수 있었다.

 

​김형섭 서장은 "고령화 사회로 진입하면서 치매 어르신도 증가하고 있는데 무인민원발급기를 활용해 가족과 연락할 수 있었다"며 "주소지 관할 지구대에 보호자와 치매어르신이 방문해 사전지문등록서비스에 등록하면 치매어르신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 보호와 지역사회 치안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