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6 (토)

  • 흐림동두천 28.2℃
  • 흐림강릉 35.0℃
  • 소나기서울 29.6℃
  • 구름조금대전 31.3℃
  • 구름조금대구 32.7℃
  • 구름많음울산 32.5℃
  • 구름많음광주 30.0℃
  • 맑음부산 31.7℃
  • 구름많음고창 30.9℃
  • 구름조금제주 32.9℃
  • 구름많음강화 27.9℃
  • 구름많음보은 29.0℃
  • 구름많음금산 30.7℃
  • 구름많음강진군 31.4℃
  • 구름많음경주시 33.7℃
  • 구름조금거제 30.6℃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수원도시공사, 북한미술 속 여성 톺아보기... 문범강 교수 특별 강연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수원도시공사 가족여성회관(관장, 권금상)은 오는 8일 오후 3시 경기상상캠퍼스 교육1964 컨퍼런스홀에서 '북한미술이 그리는 가족과 여성'을 주제로 특별 강연회를 개최한다.

 

 

수원에서는 처음으로 열리는 이번 강연회는 평화와 보훈의 달 6월을 맞아 분단 이후 북한에서 그려진 미술작품을 통해 북한의 가족문화와 여성상을 이해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기획됐다.

 

강연자는 미국 조지타운대학 미술과 문범강 교수다.

 

그는 2011년부터 여러차례 북한을 방문해 북한미술의 정체성을 찾는 연구를 진행했고 특히 미국 최초 조선화전(2016년), 광주비엔날레 북한조선화전(2018년)을 기획·전시했다.

 

이번 강연회에서는 분단으로 비롯된 남북한 미술의 이질성을 좁히고 특히 북한미술 속에 그려지는 가족과 여성에 관한 이야기가 오갈 예정이다.

 

권금상 관장은 "평화감수성을 함양하고자 세계적인 북한미술 전문가를 초청해 낯선 북한미술을 이해하는 시간을 마련했다"며 "북한미술의 다름을 인정하고 가족과 여성에 대해 생각해보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날 강연은 관심있는 시민 누구나 별도의 등록절차 없이 참여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수원시가족여성회관으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