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2 (금)

  • 흐림춘천 27.0℃
  • 박무서울 24.2℃
  • 박무인천 23.4℃
  • 흐림수원 24.5℃
  • 박무청주 25.3℃
  • 구름많음대전 25.9℃
  • 구름많음안동 25.7℃
  • 구름조금대구 27.0℃
  • 박무전주 24.7℃
  • 구름조금울산 27.5℃
  • 맑음창원 27.5℃
  • 흐림광주 25.1℃
  • 맑음부산 27.8℃
  • 목포 23.6℃
  • 구름많음홍성(예) 25.0℃
  • 맑음제주 26.4℃
기상청 제공

경기

김동연 경기도지사 "국제 경제 상황 복잡할수록 지방정부 중심 잡아야"

 

(경인미래신문=민경호 기자)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지난달 31일 중국 랴오닝성과 경제·관광·문화·미래세대 등 전면적 협력 강화를 위한 공동선언을 선포한 가운데 앞으로 중국과의 관계에 대한 입장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1일 올렸다.

 

김 지사는 "중국 랴오닝성과 경기도는 30년 우정을 확인했다"며 "국제 경제 상황이 복잡하지만 이럴 때일수록 지방정부가 중심을 잡고 신뢰를 바탕으로 협력을 강화해 든든한 기둥 역할을 해야 합다"고 전했다.

 

이어 "라오닝성에는 오스템임플란트, Cj바이오, 쿠첸 등 약 1000여 개의 우리 기업이 진출해 있으며 랴오닝성과의 관광 협력 교류회에서는 양국의 멋진 관광자원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라오닝성에 진출해 있는 기업대표들의 애로사항 및 관광산업 활성화 방안을 함께 모색하는 자리가 됐다"고 주장했다. 

 

김동연 지사는 "중국 최대의 산업로봇 기업 시아순(SIASUN)을 찾아 첨단산업의 미래를 봤다"며 "일정 내내 큰 환영과 두터운 우정을 보여준 하오펑 당서기께 감사의 마음을 담아 경기도로 초청했다. 30년간 이어진 랴오닝성과의 믿음의 세월만큼 굳은 신뢰로, 한·중 관계와 경제협력을 함께 이루겠다"고 강조했다.